KakaoTalk_20190219_135930839.jpg

예쁜 글씨 써보고 싶은 생각, 한번쯤은 해보셨지요?

‘처음처럼’이라는 글씨는 신영복 작가님의 서체로 유명하지요.

글씨를 넘어 예술로 표현되는 캘리그라피는 글씨에 스토리까지 담을 수 있는 매력적인 취미입니다.


우리 동네에도 이렇게 스토리를 담아 글 쓰시는 <함께 쓰는 글수다>가 있습니다!

2월 25일, 구암 초등학교 맞은편, 모모카페에서 선의복지관 캘리그라피 동아리 전시회 오픈식이 있었습니다.

16명의 주민 작가들께서 단어를 가지고 작문하시고, 아름답게 써내려간 작품들이 전시되었습니다.


    DSC04062.JPGDSC04065.JPG


 

오픈식 당일, 작가님들께서 작품에 담긴 스토리를 설명해주셨습니다. 

 

“가로수라는 작품은 덕수궁 돌담길에서 연애 시절의 추억이 담긴 작품이에요.”

“분수라는 글씨를 생각하다가 분수 앞에서 놀던 사진을 보며 쓴 글입니다.”

“딸은 공주처럼 키웠는데, 나는 어땠나 생각하며 제 실명을 담아 쓴 글입니다.”

“작문 어려웠어요. 선생님과 이야기 나누다 보니... 제가 해바라기 정말 좋아하거든요. 올해는 해바라기 꼭 키울 거예요.”


    

DSC04151.JPG  DSC04163.JPG


작가님들은 단어 별로 끝말잇기를 만드시고, 각 단어에 담긴 자신만의 이야기를 문장으로 풀어내셨습니다.

다른 한쪽 벽에는 다양한 재료를 활용하여 쓰신 작품들이 있었습니다.

 

“어제 세팅을 마치고 한참 작품 바라보며 서있었어요. 그동안 준비한 시간이 생각나고…”


작가님들의 표정과 말씀에서 전시회에 담긴 애정이 느껴졌습니다.


봄 기운 가득한 캘리그라피 전시는 2월 25일부터 3월 10일까지 계속 됩니다!


  DSC04107.JPGDSC04139.JPG


DSC04137.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집중 [생활글쓰기모임] 평범한 생활글쓰기 모임 2기 모집합니다! file 강민지 2019-03-06 332
공지 모집중 복지관 독서실에서 공부하세요! file 강민지 2018-03-28 3368
168 후기 속초에서 쌓은 1박2일의 추억! file 김별 2019-03-04 100
167 후기 정월대보름 맞아 복조리 선물하고, 나물 얻어 비빔밥 나눠먹었어요! file 이가영 2019-03-04 82
» 후기 [캘리그라피 전시회] 화사한 봄기운에 글씨 꽃 피었습니다~ file 강민지 2019-02-27 150
165 후기 새해 인사 카드 써서, 마을세배 다녀왔어요 file master 2019-02-08 209
164 후기 우리동네 아이들이 신나게 놀며 만들어 낸, 겨울방학사용설명서 file 이가영 2019-01-29 259
163 후기 [꽃보다 중년] 중년 남성의 재미있는 마을 살이 file 김승철 2019-01-29 212
162 후기 우리끼리 여행 갈 수 있어요. file 김별 2019-01-28 197
161 후기 동네사람들의 사랑으로 알찬 1박 2일 file 김별 2019-01-28 210
160 후기 [우리집영화관] 겨울엔 머리 맞대고 영화보자! file [1] 강민지 2019-01-23 422
159 후기 올 겨울 '아빠의 선물'이 도착합니다! file master 2019-01-23 224
158 후기 [클래식음악감상모임] 크리스마스의 선물 file 강민지 2018-12-31 459
157 후기 [온 동네 크리스마스] 흰 눈 사이로~ 팥죽을 들고~ file 강민지 2018-12-31 377
156 후기 겨울방학 함께 보낼 선생님을 우리가 직접 뽑았어요. file 김별 2018-12-28 366
155 후기 [클래식음악감상모임] 크리스마스이브에 일어난 이야기, 호두까기인형 file 강민지 2018-12-18 330
154 모집중 [호리목우리동네] 온 동네 크리스마스에는 어떤 걸 하나요? file 강민지 2018-12-10 454
153 후기 [호리목우리동네] 은행나무 아래에서, 호리목 부침개 잔치! file 강민지 2018-11-14 647
152 후기 요리하는 남자들 file 김승철 2018-10-31 640
151 후기 생활글쓰기 모임의 새로운 도전 file 강민지 2018-10-30 944
150 우만세 10월 동아리 활동, 즐겁게 했습니다. file 남윤일 2018-10-20 5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