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걸 찾게 되는 계절입니다.

음악 듣기 좋은 가을,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 소식 전합니다.


오늘은 추석을 일주일 앞둔 날입니다.

고향에 내려가기 전, 어떤 음악을 들으면 좋을까 고민하다가 잘 어울리는 곡을 만났습니다.

KakaoTalk_20180921_142220949.jpg


드보르자크의 <신세계로부터> 제2악장은 체코에서 태어나 활동하다가 미국으로 넘어간 드보르자크가 고향으로 돌아가는 정서를 담은 곡입니다. 추석 앞둔 우리에게 딱 맞는 주제입니다.


드보르자크 <신세계 교향곡> 제2악장 https://youtu.be/U8_qTqO5VJU

KakaoTalk_20180921_142219415.jpg


“익숙한 멜로디가 나오니 귀에 쏙쏙 들어오네요.”

이번 음악은 우리에게 익숙한 곡이었습니다. 내가 평소에 들어 봤던 곡이 바로 드보르자크의 곡?

왠지 하나 배워가는 뿌듯한 기분입니다.


음악을 감상하고, 둘러앉아 작곡가 드보르자크의 생애를 담은 글을 읽었습니다.


비교적 안정적인 도축업을 포기하고 음악인의 길을 과감히 선택했다고는 해도, 초기에는 인생 역정을 보여주었다. 심지어 난로나 화덕에 불 지필 종이가 없어서 자기가 썼던 곡의 악보를 불쏘시개로 쓰는 등 열악한 생활을 영위했다. 하지만 곡이 연주되든, 출판되든, 혹은 둘 다 안 되고 불쏘시개로 쓰이든 간에 드보르자크는 정말 열심히 작곡에 임했고, 이러한 근면함은 생애 후반에도 계속 이어졌다. 주변인들이 보기에는 낭만적인 음악인보다는 부지런하고 다소 고지식한 농사꾼 같았다는데, 실제로도 프라하같이 번잡한 도시보다는 고향이었던 넬라호제베스나 별장을 지어놓았던 비소카 같이 고즈넉한 시골에서 지낼 때 가장 편안함을 느꼈다고 한다.”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에 오면, 내가 들은 음악에 대해 잘 알게 됩니다.

작곡가의 생애를 들여다보면 새롭습니다. 다음에 또 같은 음악을 들으면 이야기가 떠오르기도 하고요^^


KakaoTalk_20180921_142217956.jpg


오늘은 새로운 분과 함께했습니다. 초등학생 아이들과 함께 오셔서 소개를 들었습니다.


“우리 아이가 바이올린을 하는 데 도움이 될 것 같아서 왔어요.”

“아파트에서 만난 친구인데, 여기에 가보자고 권해주셔서 함께 왔어요.”

같이 음악 듣고, 글을 읽고 얼굴 마주 보며 대화하는 경험이 새롭고, 신납니다.

“아이들이 오니까 분위기가 더 좋아요.”

“다음에 또 와야 한다~”


모임에서 새로운 인연을 발견한 분도 있었습니다.


“저랑, 이 옆에 앉으신 분이랑, 저분 딸이 알고 보니 셋이 초등학교 같은 반이었네요.”

초등학교 동창과는 성인이 되면 어색해지기 마련인데, 이런 모임이 있으니 자연스럽게 다시 만나게 되었습니다. 인연입니다.


한 분은 아내와 함께 나오셨습니다. 평소 재즈 음악을 잘 들으시는 분인데, 저녁 시간을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에 함께 오시기로 했습니다.

“저는 재즈도 좋아하는데, 집에 있는 것보다 여기에서 음악 듣는 게 낫죠.”

 

클래식 음악 듣는 모임은 짝수 주 화요일에 있습니다.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누구든 오실 수 있습니다.


복지관에서는 음악 감상 모임을 통한 ‘새로운 관계의 기쁨’을 응원합니다.

 

“이렇게 많은 분이 여기에 모여서 음악을 듣는다는 건 엄청난 인연이죠.”

-모모 카페 사장님

    

 

* 다음 모임은 10월 9일 한글날 저녁 7시 30분에 있습니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을 감상합니다!

남다른 저녁,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에서 만나요~

문의: 02)886-9941 강민지 사회복지사


movie_image.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집중 복지관 독서실에서 공부하세요! file 강민지 2018-03-28 1856
155 후기 [클래식음악감상모임] 크리스마스이브에 일어난 이야기, 호두까기인형 newfile 강민지 2018-12-18 2
154 모집중 [호리목우리동네] 온 동네 크리스마스에는 어떤 걸 하나요? file 강민지 2018-12-10 73
153 후기 [호리목우리동네] 은행나무 아래에서, 호리목 부침개 잔치! file 강민지 2018-11-14 213
152 후기 요리하는 남자들 file 김승철 2018-10-31 257
151 후기 생활글쓰기 모임의 새로운 도전 file 강민지 2018-10-30 517
150 우만세 10월 동아리 활동, 즐겁게 했습니다. file 남윤일 2018-10-20 210
149 모집중 10월 13일(토) 호리목 토요학교 어린이들 청룡산 다녀옵니다! file 이가영 2018-10-11 308
» 후기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 <신세계로부터>와 함께 고향으로 떠납니다. file 강민지 2018-09-21 356
147 후기 토요일에는 친구들과 놀아야합니다. file 이가영 2018-09-21 351
146 후기 [호리목 추석 잔치] 호리목의 추석은 이웃과 함께 합니다♥ file 강민지 2018-09-21 330
145 후기 호리목 생활체육 모임 '공 하나로 이어지는 이웃관계' file 장병찬 2018-08-30 433
144 후기 동네 친구들과 1박2일 골목야영, 얼마나 신났을까요? file _이가영 2018-08-30 360
143 후기 폭염 속에서도 시원하게 여름을 보내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file _이가영 2018-08-30 363
142 후기 아무도 강요하지 않은 우리의 진짜 호기심을 찾았습니다!<호기심학교> file _이가영 2018-08-28 634
141 후기 땀을 흘린 만큼 즐거웠던 책여행 file 김별 2018-08-22 412
140 후기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 푸치니, <토스카>를 감상했습니다. file 강민지 2018-08-08 407
139 후기 [동네영화제] 동네 계단에서 영화 봐요~ file 강민지 2018-08-08 413
138 후기 천원이요, 천원! 어린이 벼룩시장! file 김별 2018-08-01 428
137 후기 7월, 동네를 다니며 추억을 담습니다 file 김승철 2018-08-01 436
136 후기 [클래식 음악 감상 모임] 첫모임했습니다 (0724) file 강민지 2018-07-31 402